‘불타는청춘’ 포지션 임재욱 만난 김광규 큰절 “지금 사무실 계약 1년 남았다”

0
201708230145388927.jpg

SBS 불타는 청춘 © News1


(서울=뉴스1) 김주윤 기자 = 김광규가 포지션 임재욱을 만났다.

22일 방송한 SBS ‘불타는 청춘’에서 막내로 들어온 포지션 임재욱을 만난 김광규는 알아보지 못해 웃음을 안겼다.

포지현 임재욱을 처음 본 김광규는 "추신수 닮았는데"라고 말하는 등 임재욱을 전혀 알아보지 못했다. 임재욱을 본 김광규는 "할리우드 배우인가? 포지션도 몰라"라고 말했다.

임재욱이 엔터테인먼트 대표라는 말에 김광규는 "내가 몰라봤네"라고 사과했고 백일섭과 같이 일한다는 말에 "우리 사무실 계약 1년 남았는데"라고 말하며 큰절을 했다.

이어 임재욱이 피부숍을 한다는 말을 들은 김광규는 "그럼 두피쪽도 하냐"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고 임재욱을 디카프리오를 닮았다고 칭찬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