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SBS 측 “‘션샤인’, 조건 안 맞아 편성불발.. 제작비 공개 예의아냐”

0
201708241740393684.jpg

© News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tvN 주말드라마 ‘미스터 션샤인’ 측이 제작비 15억원 보도에 대해 "상호 이견이 있으면 편성이 불발될 수 있는 일이며, 구체적 액수는 공개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24일 ‘미스터션샤인'(극본 김은숙/연출 이응복/제작 화앤담픽쳐스) 편성을 논의 중이던 SBS가 회당 15억원에 이르는 제작비를 감당하지 못해 편성을 포기했다는 보도가 있었다.

이에 대해 SBS 측은 "상호 협의과정에서 조건이 맞지 않아 편성이 불발된 건 사실이다. 협의를 진행하다 상호 이견이 있으면 편성을 못할 수도 있는 것이다"고 전했다.

이어 "상도의상 비즈니스 과정 중에 나왔던 구체적 숫자들은 공개하지 않는 게 예의인 것 같다"고 덧붙였다.

‘미스터 션샤인’은 신미양요(1871년) 때 군함에 승선해 미국에 떨어진 한 소년이 미국 군인 신분으로 조국인 조선에 돌아와 주둔하며 벌어지는 스토리를 담은 작품. ‘신사의 품격’ ‘태양의 후예’ ‘도깨비’를 성공시킨 스타작가 김은숙 작가의 신작에 이병헌 유연석 김태리 등 호화 캐스팅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드라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