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부전의 재탄생”, 정우X김주혁 ‘흥부’ 크랭크업…천우희 특별출연

0
201708250846469148.jpg
대한민국의 대표 고전문학 ‘흥부전’을 새롭게 재해석한 작품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흥부’가 18일 크랭크업했다.

‘흥부’는 조선 헌종 재위 당시 양반들의 권력 다툼으로 백성의 삶은 갈수록 힘들어지는 환난 속에서 새로운 세상을 향한 변화를 꿈꾸는 이야기를 그리며 풍자와 희망의 메시지를 담은 2018년 대작 사극으로 ‘26년’(2012), ‘봄’(2014)을 통해 섬세하고 감각적인 연출력을 선보인 조근현 감독이 연출을 맡아 더욱 기대를 모은다.

시대를 초월하고 지금까지도 큰 사랑을 받고 있는 고전 ‘흥부전’을 재해석한 작품인 ‘흥부’에는 조선 최고의 대중소설 작가 연흥부 역에 배우 정우가, 백성을 돌보는 지혜로운 양반 조혁 역에 김주혁이 참여해 진심 어린 연기로 캐릭터와 작품에 깊이를 더했다는 후문이다. 여기에 정진영, 천우희, 진구 등 연기파 배우들과 신스틸러 김원해, 정상훈을 비롯해 라이징 스타 정해인, 곽동연 등이 합류해 극의 완성도를 높임과 동시에 활력을 불어 넣을 예정이다.
201708250846471791.jpg
정우는 “처음으로 사극이라는 장르에 도전했기에 더욱더 설레고 의미 있는 작품이었다. 함께 했던 스태프분들, 배우분들의 뜨거운 열정을 느낀 현장이었고 큰 사고 없이 촬영을 마무리할 수 있어 감사함을 느낀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또한 김주혁은 “‘흥부’는 오랜만의 사극으로, 도심을 벗어나 자연 속에서 촬영하는 재미가 있었다. 전작들과는 결이 다른 백성을 돕는 지혜로운 양반 조혁 역을 맡아 어떻게 연기하면 좋을지 고민이 많았다. 재해석된 ‘흥부’로 관객 분들에게 새로운 즐거움을 드릴 수 있을 것 같아 저 역시 기대가 된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마지막으로 조근현 감독은 “새롭게 재해석한 특별한 이 작품에 참여한 최고의 배우와 스태프들에게 깊은 애정을 느꼈고, 큰 영광이었다”고 말했다. ‘흥부’는 2018년 개봉 예정이다.
/9009055_star@fnnews.com fn스타 이예은 기자 사진 롯데엔터테인먼트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