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레이터, 묘령의 여인이 밤늦게 캠핑장에 방문한 사연은? 조영남 “남자랑은 밥 안먹어”

0
201505082344580344.jpg
큐레이터

‘나를 돌아봐’ 속 ‘남탕’ 식사에 대한 조영남의 불만이 폭발했다.


8일 방송된 KBS ‘나를 돌아봐’ 4회에서는 조영남의 매니저가 된 이경규의 고군분투기가 담겼다.

이날 방송에서 일일매니저 이경규는 조영남을 위해 후배들과 캠핑 이벤트를 준비했다. 이경규는 준비 하는 내내 자신만만한 모습이었다.

그러나 조영남은 캠핑 자리에 양상국, 김영철 등 남자만 있는 것을 보고 “남자만 있는데 무슨 밥을 먹냐”며 오히려 격하게 화를 냈다.

이어 묘령의 여인에게 전화를 건 조영남은“너라도 와야겠다”고 하며 여인을 설득했다.

이어 그는 양상국에게 “전에 사귀던 애 있지않냐”며 양상국에 전 여자친구를 소환하라는 말을 해 실소를 금치 못하게 했다.

한편 조영남은 전화를 한 뒤 얼마 지나지 않아 캠핑장에 도착한 큐레이터 김연희를 맞이했다. 김연희 큐레이터를 본 조영남은 그제서야 만족한 듯 미소를 지었다.

이 묘령의 큐레이터에 대해 네티즌들은 "큐레이터, 예쁘다","큐레이터, 조영남이랑 무슨사이?","큐레이터, 무슨 직업이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fn스타 fnstar@fnnews.com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