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블리네’ 추사랑, 악동뮤지션 찬혁에 “못생겼어” 폭소

0
201708261912498812.jpg

SBS ‘추블리네가 떴다’ 방송 화면 캡처 ©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추사랑이 악동뮤지션 찬혁에게 못생겼다고 말했다.

26일 오후 방송된 SBS 새 예능 프로그램 ‘추블리네가 떴다’(이하 ‘추블리네’)에서 추사랑 가족과 가이드 악동뮤지션은 함께 몽골 아르항가이로 향했다.

아르항가이로 가는 길에 추사랑과 악동뮤지션은 서로 장난을 치며 점점 친해졌다. 추사랑은 찬혁이 들고 있는 휴대폰 케이스를 보고 “이건 뭐야?”라며 관심을 보였다. 이 케이스는 찬혁의 얼굴이 그려진 것. 추사랑은 이를 보고 “못생겼다”라 말했고 찬혁은 “그렇게 솔직하면 안 된다”라고 의기소침하게 답했다.

이에 수현은 추사랑에게 “(케이스) 오빠 얼굴인데 못생겼지?”라 다시 물었고 추사랑은 긍정의 대답을 해 찬혁을 발끈하게 했다. 두 사람이 티격태격하는 모습은 웃음을 자아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