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원신연, ‘살인자의 기억법 연출가’

0
201708281616599355.jpg

감독 연신연이 28일 오후 서울 동대문 메가박스 진행된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 언론배급 시사회에 참석했다.

예전에는 연쇄살인범이었지만 지금은 알츠하이머에 걸린 병수는 우연히 만나게 된 남자 태주에게서 그 역시 살인자임을 직감하고 병수는 경찰에 그를 연쇄살인범으로 신고하지만 태주는 경찰이었고, 아무도 병수의 말을 믿지 않는 스토리로 전개된다.

설경구, 김남길, 설현, 오달수 등이 출연하는 ‘살인자의 기억법은 9월 개봉예정.

/totopurdy_star@fnnews.com fn스타 이승훈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