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미라, 방송 후 쏟아지는 위로에 감사의 눈물 “24시간 넘도록 뜬 눈으로 지낸다”

0
▲ 양미라 / 사진=양미라 페이스북 제공
양미라

배우 양미라가 성형수술 후 힘든 나날을 보내다 네티즌들의 위로에 힘을 얻었다.

양미라는 지난 3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사진 한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양미라는 햄버거를 든 채 종이로 만든 가짜눈물을 달고 우는듯한 표정을 짓고 있었다. 변하지 않는 매력적인 외모는 과거 ‘버거소녀’로 유명했던 시절을 떠올리게 했다.

양미라는 사진과 함께“2015년 5월 2일 토요일 아침, 오랜만에 하는 방송이 어떻게 나올지 너무 긴장이 돼서 엄마랑 손 꼭 잡고 기도하면서 방송 시작을 기다렸어요. 방송 후에는 너무 많은 관심과 격려에 울고 웃기를 반복했고요. 일요일 아침이 된 지금까지 잠 못 들고 24시간이 넘도록 뜬눈으로 지내고 있습니다”라며 자신의 심정을 올렸다.

한편, 양미라는 개성 있는 얼굴에 통통 튀는 매력으로 많은 인기를 끌었지만 성형수술 후 안티를 얻어 결국 방송 활동을 접게 됐다. 2일 오전 방송된 MBC 교양프로그램 <사람이 좋다>에서 양미라는 이때를 떠올리며 눈물을 보였다.

이에 대해 네티즌들은 "양미라, 성형 별로 안이상한데","양미라, 여전히 예뻐","양미라, 힘내라 버거소녀"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fn스타 fnstar@fnnews.com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