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사, 아이유 주류광고 당분간 못 찍는다? ‘마법 걸린 공주님’ 신세

0
201505090209347696.jpg
프로듀사

‘프로듀사’ 첫방송에 따라 화제되고 있는 가수 겸 배우 아이유가 당분간 소주 광고에 출연하지 못하게 됐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는 지난달 23일 전체회의를 통해 만 24세 이하인 사람을 주류광고에 출연시키지 못하도록 하는 건강증진법개정안을 의결했다.


향후 이 규정을 위반하면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지며, 현재 한 소주회사 광고 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아이유는 이 법안이 본회의를 통과하면 만 24세 전까지는 주류 광고를 찍을 수 없게 된다.


이에 대해 네티즌들은 "프로듀사, 아이유 소주광고 좋았는데","프로듀사, 왜 하필 만24세?","프로듀사, 광고 제한 이해가 안되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fn스타 fnstar@fnnews.com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