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차남’ 수영, 바람피운 연인 이시언에 버림받았다 ‘눈물’

0
201709022104428847.jpg

MBC 주말드라마 ‘밥상 차리는 남자’ 방송 화면 캡처 ©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수영이 연인 이시언에게 버림받았다.

2일 오후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밥상 차리는 남자’(연출 주성우/극본 박현주) 1회에서 이루리(수영 분)는 면접에서 떨어진 후 연인(이시언 분)의 집을 찾았다.

이루리는 그의 집을 찾았다가 연인이 다른 여자와 침대에 누워 있는 것을 보게 됐다. 이를 본 이루리는 여자에게 화를 냈으나 연인은 되려 이루리를 밀쳤다.

네가 어떻게 이럴 수 있냐며 화를 내는 이루리에게 연인은 “사랑도 그레이드가 맞아야 한다. 내가 대기업 취직할 때 넌 뭐했냐. 얘랑 너는 클래스가 다르다”라고 막말을 했다.

이 말을 들은 이루리는 눈물을 흘렸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