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티 캐시디, 하얀색 비키니로 남심 ‘흔들’

0

4.jpg할리우드 배우 케이티 캐시디가 S라인 비키니 몸매를 뽐냈다.

미국 연예매체 스플래쉬닷컴은 9일(현지시각) 미국 마이애미의 한 해변가에서 케이티 캐디시를 포착했다.

이날 케이티 캐시디는 화이트톤의 아찔한 비키니를 입고 S라인 몸매를 뽐냈다.

한편, 케이티 캐디시는 2003년 드라마 ‘The Divisions’으로 데뷔했고 영화 ‘몬테 카를로’, ‘스크리블러’등에 출연했으며 아베크롬비 앤 피치 모델로 활동한 경력이 있다.

<Splash News 사진제공>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