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연서 측 “‘화유기’ 출연 확정 NO…긍정 검토 중” [공식]

0
201709061817557270.jpg

뉴스1 DB © News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오연서 측이 tvN 새 드라마 ‘화유기’ 출연과 관련해 입장을 밝혔다.

오연서 소속사 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6일 뉴스1에 "현재 오연서가 시나리오를 읽고 있다. 해당 작품 출연을 확정한 것은 아니지만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화유기’는 고대소설 서유기를 현대물로 재창조한 로맨틱 판타지퇴마극으로, 홍자매(홍정은 홍미란)의 신작이다. 퇴폐적인 불한당이자 악동요괴인 손오공과 매력적인 셀럽이자 흰소요괴인 우마왕이 서로 대립하며, 2017년 악귀가 창궐하는 어두운 세상에서 참 빛을 찾아가는 여정을 그린다.

오연서는 악귀를 소탕하라는 삼장법사의 소명을 타고 난 진선미 역을 제안받았다. 진선미는 손오공을 만나 비범한 삶을 살아가게 된다. 손오공 역은 이승기가 제안 받고 검토 중이다.

한편 ‘화유기’는 오는 12월 방송될 예정이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