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학교’ 박지원 “JYP 나오고 슬럼프 겪어” 눈물

0
201709090007335370.jpg

Mnet ‘아이돌학교’ 방송 화면 캡처 ©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JYP 출신 연습생 박지원이 트와이스를 만난 후 눈물을 흘렸다.

8일 오후 방송된 Mnet ‘아이돌학교’에서 학기말고사 ‘우아하게’ 팀은 JYP 엔터테인먼트를 방문할 기회를 얻었다. 그곳에서 연습생들은 원곡 가수 트와이스의 모모와 미나를 만나 조언을 들었다.

JYP 연습생 출신인 박지원과 나띠는 모모와 미나를 만난 후 반가운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미나와 모모 역시 2년 만에 만난 친구들을 반갑게 안으며 우정을 나눴다.

트와이스와 헤어질 시간이 되자 박지원은 눈물을 보였다. 박지원은 “오랜만에 만나서 너무 반갑기도 했는데… 회사를 나오고 슬럼프를 겪었다. 그 생각이 나고. 오늘 언니들을 만나서 반갑기도 하고 그래서 눈물이 난다”라고 말했다.

이어 “나도 빨리 데뷔하고 싶다. 무대에서 (트와이스를) 만나고 싶다”라고 덧붙였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