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유지태 측 “‘내게만 보이는 남자’, 무산 NO…타 제작사 논의”

0
201709121555495984.jpg

뉴스1 DB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유지태의 연출작 영화 ‘내게만 보이는 남자’가 당초 제작 준비 중이었던 채널CGV가 아닌 다른 제작사와 제작을 논의 중이라고 알렸다.

유지태의 소속사 나무엑터스 관계자는 12일 뉴스1에 "’내게만 보이는 남자’가 채널CGV 프로젝트가 아닌 개별 프로젝트로 협의 중이다. 현재 다른 제작사와 제작을 논의중"이라며 "제작 무산은 아니다"라고 밝혔다.

‘내게만 보이는 남자’는 채널CGV의 오리지널 무비 프로젝트인 ‘멜로 판타지아’를 통해 준비 중이었던 작품. 전성우, 최유화, 배수빈, 김의성, 강혜정, 태인호 등의 배우들을 캐스팅하고 제작을 준비 중인 상황이다.

한편 유지태는 ‘마이 라띠마'(2012)로 장편 영화 연출자로 데뷔했다. 현재 주연작 ‘꾼’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오는 10월 방송되는 KBS 2TV 수목드라마 ‘매드독’에서도 주인공으로 활약할 예정이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