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 공식 포스터 공개

0

202109130958524171.jpg

[파이낸셜뉴스] 오는 10월 6일 개막하는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가 13일 공식 포스터를 전격 공개했다.

공식 포스터는 한국 전통 모시천의 실사를 바탕으로 부산국제영화제의 영문 표기를 손글씨로 흘려 쓴 디자인 작품이다. 부산국제영화제의 주색인 붉은 색 계열 모시천을 실사 촬영해 다양한 색으로 변주했다.

다채로운 색의 모시천을 겹쳐 색을 변주한 이번 포스터 배경은 세계 영화를 선보이는 ‘축제의 장’이 된 ‘영화의 도시’ 부산을 나타낸다.

포스터 하단의 짙은 보라와 자주색은 부산의 밤바다를, 포스터 중앙에 여러 색깔의 모시천이 겹쳐지는 부분은 영화제가 펼쳐지는 하늘과 그 아래 공간을 의미한다. 화면 중앙을 둘러싸는 형태로 배치된 7가지 색상의 정사각형은 각기 다른 문화권에서 제작된 각국의 다양한 영화를 상징한다.

한국의 전통 유산인 ‘모시 짜기’는 모시풀을 모시천으로 완성하기까지 보통 석 달 정도가 꼬박 걸리는 고난의 작업이다. 오랜 시간 많은 이들이 일을 나눠 맡아야 완성되는 모시천은 한 편의 영화를 완성하는 영화인들의 노고를 대변해 특별한 의미를 더한다고 영화제는 설명했다.

올해 포스터는 2회때부터 부산국제영화제 미술감독으로 활동한 최순대 부산현대시각디자인협회장이 제작했다.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는 오는 10월 6일부터 같은 달 15일까지 열흘간 개최된다.

bsk730@fnnews.com 권병석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