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재·이찬원, 소속사 복귀 후 본격 활동 예고

0

202109131436160765.jpg

[파이낸셜뉴스]  가수 김희재와 이찬원이 소속사 복귀한 이후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이찬원은 13일 2022 시즌 그리팅을 출시했다. 지난 11일 이찬원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된 ‘이찬원 2022 Season’s Greeting Teaser’ 영상에는 사랑스럽고 훈훈한 비주얼을 과시하는 이찬원의 모습이 담겼다.

이찬원은 소속사 복귀 후 2022 시즌 그리팅을 공개하며 독보적인 행보를 예고했다. ‘첫 데이트 로그’인 이번 시즌 그리팅의 콘셉트에 따라 소위 ‘남친짤’로 불리는 팬심 공략 사진을 대방출할 계획이다. 이번 시즌 그리팅에는 팬들과 첫 데이트 하는 날의 시간대 별로 다양한 이찬원의 모습을 담아냈다. 아침에 눈을 뜬 순간부터 저녁에 잠들기 전까지 이찬원의 일상적인 순간들을 사랑스럽게 담아내 팬들의 소장 욕구를 자극한다.

김희재도 이날 중화권 매니지먼트 계약 체결 소식을 알렸다. 블리스 엔터테인먼트는 "김희재가 마운틴무브먼트와의 중화권 독점 매니지먼트를 통해 중화권 진출에도 힘을 쏟을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김희재는 이에 "중화권 진출의 기회가 주어진 만큼 해외 활동에도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 더욱더 새로운 모습을 팬들에게 각인시키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김희재는 앞서 2022년 상반기 방송되는 MBC 드라마 ‘지금부터, 쇼타임!’에 출연 소식을 알려 화제를 모았다. 극 중 파출소 막내 순경 이용렬 역을 맡게 된 김희재는 노래뿐 아니라 연기까지 도전하며 넓은 스펙트럼으로 대중들과 활발하게 소통한다. 김희재는 ‘지금부터, 쇼타임!’을 통해 로맨스 연기까지 선보일 계획으로 방송 전부터 팬들의 뜨거운 기대를 모은다.

yccho@fnnews.com 조용철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