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진지희 “모태솔로…박서준·유연석 오빠가 이상형”

0
201709131357396339.jpg

2017.09.13. 삼청동 카페. ‘이웃집스타’ 배우 진지희 인터뷰. © News1 강고은 에디터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진지희가 남자친구를 사귀어 본 적이 없다고 했다.

진지희는 13일 오후 서울 종로구 삼청동 한 카페에서 진행한 인터뷰에서 이상형에 대해 이야기하던 중 "남자친구가 있었으면 좋겠다. 한 번도 사귀어 본 적이 없다. 모태솔로다"라고 말했다.

이날 진지희는 극중 엄마의 남자친구로 등장하는 임슬옹에 대해 "아이돌 그룹으로 임슬옹 오빠를 얘기 했어야 하는데"라며 "임슬옹 오빠도 성격이 좋아서 영화 보셨을 때 그러면 슬옹 오빠랑 붙는 게 몇 신이 있다. 제주도 첫 촬영장에 내려오셨다. 저는 제가 항상 어릴 때 선배님들과 연기해서 오빠를 만나 어떻게 연기를 해야하고 친해져야하지 걱정이 앞섰다. 감독님이 친해지라고 밥차에서 함께 밥을 먹었는데, 그날 입으로 먹었는지 코로 먹었는지 기억이 안 난다. 오빠도 여동생 챙겨주는 게 있어서 금방 친해졌다"고 말했다.

또 박서준을 이상형으로 꼽아온 것에 대해 "모 방송에서는 유연석 오빠라고 얘기했다 여자의 마음은 갈대랍니다"라며 "제가 이상형이 훈남 오빠들이다. 잘생기고 따뜻할 것 같으면서 서글서글한 인상을 좋아해서 그런 분들이 항상 너무 좋다"고 말하며 소녀다운 풋풋함을 드러냈다.

진지희는 ‘이웃집 스타’에서 톱스타 엄마의 숨겨진 여중생 딸 소은 역을 맡아 한채영과 ‘티격태격’ 모녀 호흡을 선보인다. ‘이웃집 스타’는 톱스타와 그의 알려지지 않은 여중생 딸의 좌충우돌 비밀 동거를 그린 영화다. 오는 21일 개봉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