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바트로스’ 안정환 알바 경험 고백 “전통 주점에서 일 해봤다”

0
201709132145237988.jpg

tvN 알바트로스 © News1

(서울=뉴스1) 김주윤 기자 = 추성훈, 안정환, 유병재가 아르바이트에 도전했다.

13일 방송한 tvN 예능 프로그램 ‘알바트로스’에서 정상훈이 추성훈, 안정환, 유병재와 함께 알바 체험에 나섰다.

안정환은 "고등학교 졸업하고 아르바이트를 했다. 민속 주점, 목동 지하철 역 등에서 했었다"라고 추성훈은 "체력에 자신 있어서 건물 공사 현장에서 일했다"라고 유병재는 "학원, 방송 보조출연 등을 해봤다"라고 알르바이트 경험을 공개했다.

안정환은 "사람을 상대하는 게 가장 어려울 것 같다"라고 추성훈은 "힘 쓰는 것은 자신 있다"라고 유병재는 "성훈이 형이랑 하는 게 좋다 정환이 형도 싫진 않은데 짜증을 좀 낸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