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도연 “자신만의 얘기 만드는 여배우 문소리, 응원하고파”

0
201709132306039091.jpg

영화사 연두 제공 © News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전도연이 문소리에 대한 동지애를 드러냈다.

전도연은 13일 오후 10시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에서 진행한 영화 ‘접속’ 개봉 20주년 기념 특별 상영회에서 문소리에 대해 "싸우고 투쟁하면 자신의 이야기를 만들어낸다는 점에서 응원해주고 싶다"고 칭찬했다.

또 좋아하는 배우로 샤를리즈 테론을 꼽으며 "멋있다는 생각을 했고, 좋은 작품과 연기를 너무 많이 해주셨지만, 지금은 또 다른 모습으로 멋진 여배우의 모습을 가고 있어서 부럽기도 하고 그럤다"고 밝혔다.

동석한 심재명 대표는 전도연에 대해 "가만히 기다리고 있다가 누군가가 자신을 건드려 주면 탁 잡는다. 연기도 세밀하다. 외향적인 배우가 있아다면 내향적인 배우도 있다. 전도연은 뭔가 오면 자기 것으로 확 끌어안고 깊게 파고드는 내밀한 연기자다. 각자 배우의 상, 각자의 가치가 있다"고 칭찬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