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즌 1호골’ 손흥민 “믿을 수 없는 감정…마음껏 즐기겠다”

0
201709140907552859.jpg

토트넘의 손흥민이 1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도르트문트와의 2017-1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H조 조별예선 1차전에서 득점 후 세리모니를 하고 있다. © AFP=News1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올 시즌 첫 골을 기록한 손흥민(25·토트넘)이 기쁨을 숨기지 않았다.

손흥민은 1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도르트문트와의 2017-1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H조 조별예선 1차전에서 선제골을 기록, 3-1 승리에 힘을 보탰다.

이날 2선 공격수로 선발 출전한 손흥민은 전반 4분 만에 맞이한 역습 상황에서 개인 드리블 돌파 후 강력한 왼발 슈팅으로 도르트문트의 골망을 흔들었다.

올 시즌 5번째 경기 출전 만에 성공시킨 시즌 첫 골이다. 챔피언스리그 본선 무대 통산 5번째 골이기도 하다.

경기 후 손흥민은 토트넘 구단과의 인터뷰에서 "믿을 수 없다. 우리 팀의 경기력은 좋았고 홈 팬들의 응원도 환상적이었다. 승리를 마음껏 즐기겠다"고 밝혔다.

손흥민은 "매우 힘든 경기였다. 도르트문트는 공을 소유했고 우리는 역습으로 기회를 노렸다. 이른 시간에 나온 골이 중요했다. 이후에도 우리는 찬스를 골로 만들면서 결국 이길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동안 우리는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고전했는데 지금의 좋은 분위기를 계속해서 이어갔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멀티골을 기록한 팀 동료 해리 케인(24)에 대해서는 "케인은 슈팅과 키핑 등 모든 것을 할 수 있는 선수다. 그는 세계 최고의 공격수이자 득점 기계"라고 박수를 보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