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FC, 서울 원정서 7경기 무패 행진 도전

0

202109300910065057.jpg

【파이낸셜뉴스 대구=김장욱 기자】 대구FC(이하 대구)가 서울 원정 경기를 통해 7경기 무패 행진에 도전하고, 순위 굳히기에 들어간다.

대구는 오는 10월 3일 오후 7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FC서울을 상대로 하나원큐 K리그1 2021 33라운드 원정경기를 치른고 9월 30일 밝혔다.

대구는 지난 라운드 4위 수원FC와 승점을 1점씩 나눠가졌다. 대구는 K리그1 단독 3위(승점 48점)를 유지하며 정규 리그 2경기를 남겨두고 울산, 전북에 이어 세 번째로 파이널A 진출을 확정지었다.

대구는 이번 서울 원정에서 승리를 거둬 순위 굳히기에 더욱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주장 김진혁을 필두로 홍정운, 조진우의 촘촘한 수비는 부상으로 이탈한 주전 수비수의 공백을 잘 메꿔주며 빈틈을 전혀 보이지 않았다. 골키퍼 최영은도 선방을 날리며 골문을 단단히 막았다.

라마스 역시 중원에서 공수 전환이 매끄럽도록 중요한 역할을 잘 해내고 있다.

상대 서울도 최근 4경기 무패(2승 2무)를 기록하며 강등권을 탈출했다. 더 이상 물러날 곳이 없었던 서울은 분위기를 반전하며 좋은 모습을 보이고 있다.

특히 조영욱, 나상호가꾸준히 득점하며 매서운 공격 라인을 가동 중이다. 수비 라인 역시 탄탄한 모습을 보였으나 수비수 이한범이 지난 라운드 부상 당하며 출전이 어려워졌다.

대구는 빠른 역습을 통해 상대 수비라인을 흔들며 다득점을 노려야 한다.

서울과의 통산전적에서는 12승14무17패로 열세를 보이나, 최근 10경기에서 3승4무3패, 5경기에서 2승3무로 패가 없다.

한편 이용래는 경고 누적으로 이번 라운드 결장한다.

gimju@fnnews.com 김장욱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