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TV] ‘SNL9’ 제대로 망가진 이채영, 봉인 해제된 ‘흥+예능감’

0
201709170701041126.jpg

tvN ‘SNL 코리아 시즌9’ 방송 화면 캡처 ©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이채영이 ‘SNL9’에서 작정하고 망가졌다.

16일 오후 방송된 tvN ‘SNL 코리아 시즌9’(이하 ‘SNL9’)에는 배우 이채영이 호스트로 출연했다. 그간 악녀 캐릭터와 섹시한 이미지의 대명사로 알려진 이채영은 ‘SNL9’을 통해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고 각오를 다졌다.

‘라라 랜드’ 코너에서 이채영은 ‘SNL9’ 출연을 앞두고 이세영, 정이랑, 혜정에게 떨린다고 털어놨다. 이에 크루들은 그가 잘 해낼 수 있을 것이라 격려했고, 이채영은 “어느덧 벌써 데뷔 10년. 나에게는 섹시와 악녀 이미지뿐이다.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고 싶은데 용기를 내야겠지”라며 ‘SNL9’ 스튜디오로 향했다. 스튜디오에 등장한 이채영은 김준현, 정성호, 신동엽과 차진 콩트 연기를 해 눈길을 끌었다.

‘섹시한 사서’에서는 이채영이 가진 매력이 극대화됐다. 도서관 사서로 변신한 이채영은 자신에게 관심을 보이는 남성들에게 섹시한 매력을 제대로 보여줬다. 그러나 반전이 있었다. 이채영이 제대로 망가진 것. 무표정으로 대머리 가발을 쓰고 칼춤을 추는 이채영의 ‘똘끼’는 웃음을 주기 충분했다.

‘막장드라마의 품격’에서는 이채영의 능청스러운 연기가 빛났다. 콩트에서 이채영은 친화력 좋은 배우와 독기 오른 악녀 캐릭터를 오가야 했다. 어려움이 예상됐으나 배우 이채영은 연기를 완벽히 소화해 웃음을 줬다. ‘은밀하게 위대하게’에서는 섹시한 재즈가수로 변신해 신동엽과 찰떡 호흡을 맞췄다. 특히 이채영은 신동엽 앞에서 춤을 추며 흥을 발산했다.

‘마이 스토리’에서 이채영은 관객들과 소통했다. 그는 “‘SNL9’ 잘 보셨냐. 사실 이걸 하기로 마음먹었을 때 제작진이 섹시한 이미지를 잘 중화시켜 주겠다고 했다. 녹화 이틀 전에 대본을 받아봤다. 은밀하고 위대한 가슴, 섹시한 가슴 등 새로운 느낌의 가슴 이미지를 많이 얻어가는 것 같다. 섹시는 3년 간다고 하는데 다시 불 지펴줘 감사하다”라고 출연 소감을 솔직히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SNL9’을 통해 용기를 얻고 간다며 모두에게 고마워했다.

이채영은 그동안 여러 작품에서 세련되고 화려한 캐릭터를 연기해 인지도를 쌓았다. 그만큼 도도한 이미지가 강했다. 그러나 ‘SNL9’에서 이채영은 웃음을 위해 화끈하게 망가지는 것은 물론 콩트 연기까지 훌륭히 소화하며 새로운 매력을 알렸다. 이채영의 흥과 예능감에 신동엽, 유세윤을 비롯한 크루들 역시 박수를 보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