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킹스맨2’ 측 “콜린 퍼스 오늘, 태런 에저튼 내일 입국”

0
201709192052033692.jpg

‘킹스맨: 골든 서클’ 포스터 © News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영국 배우 콜린 퍼스가 ‘킹스맨: 골든 서클’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마크 스트롱과 함께 19일 입국했다.

영화 ‘킹스맨: 골든 서클’ 관계자는 이날 뉴스1에 "콜린 퍼스와 마크 스트롱이 전세기를 타고 오후 7시께 김포공항으로 입국했다"고 밝혔다. 이어 태런 에저튼에 대해서는 "20일 새벽 입국 예정"이라고 알렸다.

‘킹스맨: 골든 서클’의 주역인 태런 에저튼과 콜린 퍼스, 마크 스트롱은 아시아 국가 중 유일하게 홍보차 한국을 방문한다. 오는 20일부터 공식 일정이 시작될 예정. 콜린 퍼스와 마크 스트롱은 당초 런던 프리미어를 끝내고 휴식을 가진 후 이날 늦은 밤 혹은 20일 새벽 입국할 계획이었으나 입국 시간을 기습적으로 앞당긴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킹스맨: 골든 서클’의 주역인 태런 에저튼과 콜린 퍼스, 마크 스트롱은 아시아 국가 중 유일하게 홍보차 한국을 방문한다. 오는 20일부터 공식 일정이 시작될 예정이며 21일 오전 11시 국내 취재진과 공식 내한 기자회견을 연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