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란제리소녀시대’ 여회현, 보나에 사과 “친한 선후배로 지내자”

0
201709192249569663.jpg

KBS 2TV 란제리 소녀시대 © News1

(서울=뉴스1) 김주윤 기자 = ‘란제리 소녀시대’ 여회현이 보나에게 거짓말 했던 일을 사과했다.

19일 방송한 KBS 2TV 월화 드라마 ‘란제리 소녀시대’에서 손진(여회현)이 보나를 찾아와 사과했다.

이정희는 친구들에게 손진을 정리했다고 선언했다. 박혜주를 만난 이정희는 어제 손진을 봤다고 왜 자신에게 거짓말 했냐고 물었다. 박혜주는 손진과 아무 일도 없었기 때문에 고백받은 일을 말하지 않았다고 털어놨다. 이정희는 박혜주에게 손진에게 더 이상 감정이 없다고 말하며 앞으로 자신 눈치볼 필요 없다고 말했다.

배동문은 이정희 쌍둥이 오빠 이봉수의 과외 선생이 됐다. 공부로 박혜주를 이기고 싶은 이정희는 배동문이 보는 앞에서 공부하는 척을 했고 배동문은 이정희의 공부를 도와줬다.

이정희를 만난 손진은 거짓말 했던 일을 사과했다. 이정희의 순순한 마음에 상처를 주기 싫었다며 앞으로 좋은 선후배로 남자고 악수를 청했다. 이정희는 "잊으려고 했는데 왜 자꾸 마음을 흔드냐"라고 혼잣말을 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