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다솜, 엠씨스퀘어-군산CC 드림투어 13차전 우승

0

202110141146203355.jpg[파이낸셜뉴스] 마다솜(22·큐캐피탈파트너스) 연장 접전 끝에 드림투어 2승째를 거뒀다.

마다솜은 지난 13일 전북 군산시 군산CC 부안-남원코스(파72·6400야드)에서 열린 KLPGA 2021 엠씨스퀘어-군산CC 드림투어 13차전(총상금 7000만원·우승상금 1260만원) 마지막날 2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8개를 쓸어 담아 최종합계 10언더파 134타를 기록, 드림투어 통산 3승의 조은혜(23·미코엠씨스퀘어)와 공동 선두로 정규 라운드를 마쳤다.

18번홀에서 치러진 연장 첫 번째 홀에서 조은혜가 7m 가량의 버디 퍼트를 실패하자 마다솜은 침착하게 6n 거리의 버디 퍼트를 성공시켜 정상을 차지했다. 올 시즌 2승째를 거둔 마다솜은 상금순위 5위에서 3위로 올라 정규투어 시드권 획득을 사실상 예약했다.

마다솜은 2018년, 2019년 국가상비군을 거쳐 2020년에 국가대표로 활동했다. ‘KLPGA 2020 모아저축은행-석정힐CC 점프투어 15차전’에 아마추어로 출전, 깜짝 우승을 차지하며 그해 10월 준회원으로 입회한 뒤 11월에 열린 ‘KLPGA 2020 정회원 선발전’을 통해 정회원 자격을 획득, 올 시즌부터 드림투어에서 활약하고 있다.

마다솜은 “남은 시즌 목표는 스폰서 큐캐피탈파트너스가 주최하는 왕중왕전에서 좋은 성적을 내는 것이다. 우승이면 더 좋을 것 같다. 지난 두 번의 스폰서 주최 대회에서 아쉽게 2등을 했기 때문에 이번에는 우승이 1차적인 목표”라며 "겨울에 부족한 쇼트게임 등을 잘 보완해 정규투어에 가서도 꾸준히 치는 것을 목표로 잡고 있다"고 했다.

golf@fnnews.com 정대균 골프전문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