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결혼했어요’ 헨리, ‘예원 母’ 장모님과 첫통화… 긴장 100%

0
201505091822029281.jpg

‘우리결혼했어요’ 헨리

‘우리결혼했어요’ 가수 헨리가 예원 어머니와 첫 통화하며 긴장하는 모습을 보였다..

9일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 시즌4’에서는 헨리-예원의 집들이 준비 에피소드가 방송됐다.

이날 헨리와 예원은 신혼집 집들이를 위해 각자 친분이 있는 친구들에게 연락을 하기로 했다. 예원은 헨리가 남자들한테만 연락을 한다며 질투를 하자 자신의 어머니에게 전화를 해 헨리를 당황케 했다.

예원은 그런 헨리의 반응에 웃음을 터트리며 엄마에게 신혼집을 보러 오라고 말했다. 헨리는 장모님의 등장에 안절부절못했다.

헨리는 예원이 휴대폰을 넘겨주자 잔뜩 긴장한 모습으로 인사부터 했다. 예원의 어머니는 헨리의 요리실력을 언급하며 나중에 꼭 사위가 해 준 음식을 맛보고 싶은 마음을 전했다.

헨리는 장모님과의 첫 통화에 횡설수설하면서 앵무새처럼 예원이 해 주는 말을 그대로 따라했다. 헨리는 다시 휴대폰을 예원에게 넘기고 통화가 종료될 때까지 긴장하는 모습을 감추지 못했다.

/fn스타
fnstar@fnnews.com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