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호 ‘슬픈 열대’ 12월10일 크랭크인, 김강우·고아라 출연

0

202111190953434010.jpg

[파이낸셜뉴스]  박훈정 감독의 새로운 액션 누아르 ‘슬픈 열대’가 캐스팅을 확정하고, 12월 10일 크랭크인 한다.

사생활 논란에 휩싸였던 배우 김선호의 출연여부를 두고 이목을 모았던 ‘슬픈 열대’는 복싱 선수 출신의 한 소년이 미스터리한 자들의 타깃이 되어 쫓고 쫓기는 이야기를 그린 액션 누아르.

앞서 박훈정 감독은 열광적인 팬덤을 일으킨 ‘신세계’부터 한국영화에서 볼 수 없던 새로운 캐릭터와 액션 스타일에 도전한 ‘마녀’ 그리고 제77회 베니스 국제영화제 공식 초청작 ‘낙원의 밤’ 등을 연출했다.

‘슬픈 열대’의 주연으로는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선보여 온 김선호, 김강우, 고아라 그리고 1980대 1이라는 오디션 경쟁률을 뚫고 선발된 신인 배우 강태주가 캐스팅됐다.

12월 10일 크랭크인하며, ‘영화사 금월’이 제작, ‘스튜디오앤뉴’가 공동 제작을 맡는다.

jashin@fnnews.com 신진아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