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의 밤’, 소녀시대 써니 감성 품었다! 새 OST 오늘(22일) 공개

0

202111221014361962.jpg

드라마 ‘너의 밤이 되어줄게’가 두 번째 OST로 ‘설렘 시리즈’를 이어간다.

제작사 빅오션ENM 측은 오늘(22일) 정오 SBS 일요드라마 ‘너의 밤이 되어줄게'(연출 안지숙/ 제작 빅오션ENM, 슈퍼문 픽쳐스)의 두 번째 OST ‘너의 환한 미소가 하늘 구름 위에 있어(Sunshine)’를 발매한다.

‘너의 환한 미소가 하늘 구름 위에 있어’는 그룹 소녀시대의 써니가 가창자로 참여해 화제가 된 곡. 여기에 어쿠스틱 기타의 감미로운 사운드와 쉽게 따라할 수 있는 멜로디 선율이 더해질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너의 환한 미소가 하늘 구름 위에 있어’는 싱어송라이터 셀린(Celine)이 작사를 맡아 완성도를 높였다. 이와 함께 거미의 ‘기억해줘요 내 모든 날과 그때를’, 박혜원의 ‘차가워진 이 바람엔 우리가 써있어’, 전우성의 ‘축가’ 등을 작곡한 히트메이커 오성훈이 참여해 리스너들의 호기심이 증폭된다.

특히 ‘너의 밤이 되어줄게’는 지난 15일 발매된 첫 번째 OST ‘너니까’ 이후 ‘너의 환한 미소가 하늘 구름 위에 있어’로 연애 세포를 자극하는 사랑 이야기를 이어갈 전망으로 이목이 집중된다.

한편, ‘너의 밤이 되어줄게’는 몽유병을 앓고 있는 월드스타 아이돌과 비밀리에 이를 치료해야 하는 신분 위장 입주주치의의 달콤, 살벌한 멘탈 치유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매주 일요일 밤 11시 5분 방송.

slee_star@fnnews.com 이설 기자 사진=빅오션ENM, 슈퍼문 픽쳐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