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승훈, ‘신병’ 임다혜 役 캐스팅…’싱크로율 1000%’ 도전

0

202111221544422732.jpg

배우 전승훈이 ‘신병’을 통해 ‘싱크로율 1000%’에 도전한다.

티앤아이컬쳐스는 22일 "전승훈 크리에이터 장삐쭈의 애니메이션을 원작으로 한 드라마 ‘신병’에 주연 중 하나인 임다혜 역할로 캐스팅됐다"며 "원작의 임다혜가 그대로 튀어나온 듯한 완벽한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전승훈이 출연하는 ‘신병’은 군대를 배경으로, 리얼리즘 코미디 드라마를 표방하는 작품이다. 전승훈은 극중 이국적인 외모와 압도적인 신체능력을 가진 임다혜 역할을 맡아 무표정한 얼굴과 일정한 음절로 떨어지는 목소리로 개성을 드러낼 전망이다.

전승훈은 tvN 드라마 ‘하늘에서 내리는 1억개의 별’로 데뷔한 뒤 영화 ‘조선주먹’, ‘영수야’, ‘운봉’, ‘아수라도’ 등에 이어 최근 티빙 오리지널 ‘샤크: 더 비기닝’에 출연했으며, 내년 상반기 방송 예정인 드라마 ‘피타는 연애’에도 캐스팅됐다.

‘푸른 거탑’, ‘진짜 사나이’, ‘강철부대’, ‘가짜사나이’, ‘D.P.’ 등 군 생활 소재 작품들이 앞서 큰 인기를 얻었던 가운데, ‘신병’이 그 배턴을 이어받을 수 있을지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드라마 ‘신병’은 시즌제를 목표로 곧 본격 촬영에 돌입한다.

jisoomovie@fnnews.com 박지수 기자 사진=티앤아이컬쳐스 제공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