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리 찢고 허리 꺾고…” ‘끝내주는 연애’, ‘사진 예술혼’ 커플에 경악

0

202111221512491795.jpg

‘예술 사진’을 위해 투혼을 불사르는 인플루언서 커플이 ‘끝내주는 연애’를 찾아온다.

23일 방송하는 MBC 에브리원 ‘끝내주는 연애’에서는 인플루언서 커플이 출연한다. 등장부터 남다른 패션과 귀여운 외모로 MC들을 환호하게 만든 두 사람은 같은 학교 CC이자 일까지 함께 하는 사이라고 소개한다.

이들은 1일 1협찬을 받을 정도로 바쁜 인플루언서 커플이며 사진 촬영에 엄청난 에너지를 쏟는다고한다. 이 들은 하루 2~3000장의 사진을 촬영하지만 업로드 하는 사진은 고작 3~4장 정도라고 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든다.

또한 남자친구가 여자친구에게 엄청난 양의 사진과 고퀄리티를 요구하며 베스트 컷을 위해 다리를 찢고 허리를 꺾어가며 촬영하는 희생에 붐은 “우리 화보도 저렇게 안 찍는다”라며 남자친구를 질책한다. 치타 역시 “저렇게 찍으면 다리가 휠 것”이라며 여자친구의 고충에 공감한다.

MC를 경악하게 한 사진 중독 남친의 과도한 열정, 그리고 인플루언서 커플에게 숨겨진 속사정은 11월 23일 저녁 8시 30분 MBC에브리원 ‘끝내주는 연애’에서 방송한다.

/enterjin@fnnews.com 한아진 기자 사진=MBC 에브리원 ‘끝내주는 연애’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