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스로 족쇄 채운 기분”…‘나를 불러줘’ 당황 시킨 박지빈의 ‘충격 고백’은?

0

202111221609074823.jpg

"스스로 족쇄를 채운 기분이에요."

박지빈은 오는 23일 밤 11시 30분 방송하는 MBC 에브리원 ‘나를 불러줘’에 출연해 "서른을 앞두니 고민이 많아졌다"면서 이같이 고백해 MC들을 당황시킨다.

이어 박지빈의 사연을 모두 들은 MC들은 "내가 이런 생각을 박지빈 나이에 했다면 더 성공했을 것"이라며 놀라워했다고.

특히 박지빈의 사연으로 작곡을 해야 하는 유재환은 진땀을 흘리기까지 했다는 후문이다. 그동안 ‘역대급 자서곡’으로 화제를 모아온 나불컴퍼니가 의뢰인 박지빈 앞에서 당황한 사연은 무엇일지 궁금증이 모아진다.

한편 ‘나를 불러줘’는 유세윤, 장도연, 김정민, 김재희, KCM, 유재환이 의뢰인만을 위한 노래를 즉석에서 만들어 선사하는 음악 토크쇼다. 매주 화요일 밤 11시 30분 MBC 에브리원에서 방송.

/enterjin@fnnews.com 한아진 기자 사진= MBC에브리원 ‘나를 불러줘’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