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로닷 대신 무대에 오른 블랙넛, 인성 논란 언급…송민호 반응은?

0

201508151444023038.jpg

쇼미더머니 블랙넛


‘쇼미더머니’ 블랙넛이 자신의 인성 논란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Mnet 힙합서바이벌 ‘쇼미더머니4’에서는 팀경연에 나서는 래퍼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블랙넛은 랩이 끝난 후 "이것은 4절이다"라고 말하며 추가적인 랩을 시작했다. 블랙넛은 랩의 첫소절로 "내 인성이 어쩌고 저째?"라는 도발적인 말을 던졌다.

이어 블랙넛은 "내 이름 앞에 다 갖다붙여, 내가 사과하고 하차하길 원해? 내게도 엄마의 건강이 첫째, 세상에 욕만하던 과거가 부끄럽긴 해도 나는 송민호와 달라, 오줌쌀 땐 빼고 고개 안숙여, 전부 다 챙기고 갈 거야"라며 그동안 방송을 통해 불거진 인성 논란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한편 쇼미더머니 블랙넛에 대해 네티즌들은 "쇼미더머니 블랙넛, 그래도 별로" "쇼미더머니 블랙넛, 랩은 정말 잘하더라" "쇼미더머니 블랙넛, 그렇구나"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