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1★box] ‘킹스맨2′, 3일째 110만↑…’내부자들’ 깨고 청불 新기록

0
201709300701591256.jpg

‘킹스맨: 골든 서클’ 포스터 © News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영화 ‘킹스맨: 골든 서클’이 개봉 3일째 110만 이상 관객을 동원하며 역대 청불 영화 1위인 ‘내부자들’이 냈던 기록을 갈아치웠다.

30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 전산망에 따르면 ‘킹스맨: 골든 서클’은 지난 29일 하루 34만 6103명의 관객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누적관객수는 111만 2282명이다.

이로써 ‘킹스맨: 골든 서클’은 다시 한 번 역대 영화의 기록을 경신, 신기록을 세웠다.

이는 역대 청불 영화 최고 흥행작인 ‘내부자들'(2015년 11월 18일 전야개봉, 11월 21일 100만 돌파)의 기록보다 앞선 수치다. 또 역대 9월 개봉 영화, 추석 연휴 개봉 영화 1위인 ‘광해: 왕이 된 남자'(최종 관객수: 1231만 9542명)의 100만 돌파 시점보다 하루 빠른 속도며 더불어 ‘베테랑'(2015) ‘도둑들'(2012)의 100만 돌파 시점과 같다.

앞서 이 영화는 ‘아수라’의 기록을 깨고 국내에서 개봉한 역대 청불 영화 중 개봉 첫날 가장 많은 관객을 동원한 바 있다. 과연 이 영화가 추석 연휴 기간 얻게 될 성적이 어느 정도인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킹스맨: 골든 서클’은 국제적인 마약 범죄 조직 골든 서클 때문에 본부를 잃은 킹스맨 에그시(태런 에저튼 분)가 형제 스파이 조직인 미국 스테이츠맨의 도움을 받아 골든 서클을 처단하는 과정을 그렸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