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국 “‘용띠클럽’서 혼자만 싱글, 빨리 결혼하고 싶다”

0
201710101202528973.jpg

© News1 강고은 에디터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가수 김종국이 결혼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김종국은 10일 오전 11시 서울 마포구 상암동 KBS 미디어센터에서 열린 KBS2 새 예능 프로그램 ‘용띠클럽-철부지 브로망스'(이하 용띠클럽) 제작발표회에서 "이번 여행을 통해 친구들이 싱글인 저를 부러워할지 모르겠지만 저는 너무 부러웠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칱구들이 늘 만나면 결혼에 대한 이야기를 묻지 않아도 많이 해준다. 좋은 선배들을 둔 것 같아서 좋다"면서 "저도 빨리 결혼하고 싶다. 빠른 시간 안에 하고 싶다. 고민 상담 많이 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에 차태현은 "조만간?"이라고 되물었고, 김종국은 "도와줘요"라고 답해 웃음을 안겼다.

또 차태현은 "종국이만 솔로다. 이번에 같이 얘기도 해봤다. 정말 마음에 드는 여자가 있으면 결혼해봤으면 좋겠다"면서 "하지만 좀 시간이 걸릴 것 같다. 눈도 높고 너무 효자다. 쉽지 않은 것은 확실하다"고 덧붙여 좌중을 폭소케 했다.

한편 ‘용띠클럽’은 철들기를 거부한 20년 지기 용띠 절친들의 5박6일 로망 여행을 그린 유쾌한 리얼 버라이어티 예능 프로그램으로 이날 밤 11시10분 처음 방송된다. 김종국과 장혁, 차태현, 홍경민, 홍경인 등이 출연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