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 좋다’ 김애경, 서울뚝배기로 백상예술대상 인기상 타던 시절…‘청순해’

0
201505092233192782.jpg

‘사람이 좋다’ 김애경

‘사람이 좋다’ 김애경의 전성기 시절이 공개되며 청순한 외모가 이목을 끌고 있다.

9일 방송된 MBC ‘사람이 좋다’에서는 배우 김애경의 황혼 로맨스와 인생사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방송에서 김애경은 "연극계에선 환대받았지만 방송 배우를 시작하던 당시엔 어려움이 많았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그는 "방송국에 들어와서는 아무도 나를 안 알아줬다. 연극계와 다른 세계라는 것을 알았다"고 말했다.

이후 ‘서울 뚝배기’로 백상예술대상 인기상을 수상했던 김애경의 모습이 공개됐다. 영상 속 김애경은 청순한 미모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한편 김애경은 현재 남편과 첫키스의 기억에 대해 ‘개떡같았다’고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fn스타
fnstar@fnnews.com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