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음의 소리’ 새 시즌 론칭 “11월 촬영, 내년 상반기 방송” [공식]

0
201710130858202618.jpg

크로스 픽쳐스 © News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지난 해 네이버 및 KBS2 채널 뿐만 아니라, 넷플릭스를 통해 전세계에 방영되며 한류 시트콤의 새 장을 연 예능 시트콤 ‘마음의 소리’의 새로운 시즌이 론칭된다.

‘마음의 소리-리부트:얼간이들’로 제목 및 제작을 확정한 크로스픽쳐스는 13일 "드라마 ‘마음의 소리-리부트:얼간이들’이 새로운 부제, 새로운 캐스팅, 새로운 에피소드, 새로운 플랫폼까지 새로운 시즌으로 돌아올 계획"이라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마음의 소리’ 시즌1은 웹 버전이 국내에서만 약 4000만 뷰 이상 조회수를 기록 했으며, 전세계에서 무려 약 2억 5천만 뷰가 넘는 역대 최고의 기록을 달성, 한류 시트콤의 새로운 도약을 보여준 바 있다.

이 뿐만 아니라 원작 웹툰 ‘마음의 소리’ 역시 네이버 웹툰 최장기간 연재기록 및 최고 조회수 기록을 경신하며 다각화된 흥행 콘텐츠로 완벽하게 자리매김했다. 이 같이 국내 및 전세계에서 각광받은 ‘마음의 소리’가 새로운 플랫폼, 새로운 캐스팅으로 모두 리뉴얼 돼 돌아오기에 벌써부터 뜨거운 화제를 모을 것으로 예상된다.

크로스픽쳐스 김현우 대표는 “드라마 ‘마음의 소리-리부트:얼간이들’의 새로운 시즌은 국내 최초로 새로운 캐스팅의 시즌제 형식을 도입했을 뿐 아니라, 원작 웹툰 및 전 드라마 콘텐츠가 대한민국을 넘어서 전세계의 폭발적 반응을 이끌었기에 이번 작품에 대한 기대가 크다. 특히 전작이 넷플릭스에서 전세계 방영 시, ‘웃음’이라는 공통요소를 통해 한류를 이끈 만큼 이번 작품도 모두가 공감하고 웃을 수 있는 프로젝트로 완성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드라마 ‘마음의 소리-리부트:얼간이들’은 동명 웹툰 원작을 바탕으로 한, 발칙한 상상력과 예측불허의 스토리 전개, 병맛웃음코드가 더욱 업그레이드되어 돌아오는 새로운 시즌의 에피소드 시트콤이다. ‘마음의 소리-리부트:얼간이들’은 10월 중 새로운 캐스팅 및 플랫폼을 전격 발표할 예정이며, 오는 11월 본격적인 시즌제 촬영에 돌입한다. 방영은 2018년 상반기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