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수라’ 김성수 감독, 최우수감독상 “정우성 최고의 연기 덕분” [부일영화상]

0
201710131849246973.jpg

김성수 감독이 8일 오후 부산 영화의전당 두레라움 광장에서 열린 영화 ’아수라’ 야외무대인사에 참석해 소신 발언을 하고 있다. © News1 고아라 기자

(부산=뉴스1) 정유진 기자 = ‘아수라’ 김성수 감독이 최우수감독상을 수상했다.

김성수 감독은 13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벡스코 오디토리움에서 열린 제26일 부일영화상 시상식에서 최우수감독상 수상자로 호명됐다.

수상 직후 그는 "정우성씨가 최고의 연기를 해서 이 상을 받는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황정민이 도저히 할 수 없는 스케줄에도 와서 너무 열심히 해주셨다. 그밖에 너무 최고의 배우 스태프와 했다. 한국 영화 최강의 스태프와 행복하게 영화를 찍었다. 그리고 ‘아수라’가 만들어지게 된 건, 한 사람의 힘 때문이다. 사나이픽쳐스 한재덕 대표, 당신이 한국 최고의 제작자다"라고 고마움을 표했다.

한편 부일영화상은 1958년 출범한 국내최초의 영화상으로 매해 부산국제영화제 시기에 시상식이 열린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