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9회 부산국제단편영화제 4월 27일 개막

0

202201130947178879.jpg

[파이낸셜뉴스] 부산시는 지난 7일 열린 (사)부산국제단편영화제 정기총회를 시작으로 제39회 부산국제단편영화제 준비에 돌입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날 정기총회에선 전년도 부산국제단편영화제 성과 보고에 이어 올해 사업계획과 수지 예산을 승인·확정하며, 영화제 준비를 위한 밑그림을 완성했다.

부산국제단편영화제는 지난해 ‘스페인 고야상’, ‘캐나다 스크린 어워드’ 수상에 이어 ‘영국 텔레비전 예술 아카데미’ 공식 인증까지 받았다. 영국 아카데미 공식 인증은 국내 단편영화제 중 최초다. 또 영국 아카데미 공식 인증 영화제 목록 섹션A에 포함된 유일한 아시아 단편영화제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고 영화제측은 전했다. 

구독자 10만명 이상 달성에 따른 유튜브 ‘실버 크리에이터 어워드’ 획득도 주요 성과로 꼽힌다. 부산국제단편영화제는 2013년 2월 공식 유튜브 채널을 설립한 이후 구독자 36만명을 보유하고 있다. 이는 전 세계 주요 국제영화제 공식 유튜브 채널 중 가장 많은 구독자 수다.

올해 39회째를 맞는 부산국제단편영화제는 오는 4월 27일부터 5월 2일까지 개최된다. 주제는 ‘영화의 확장’이다. 이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혁신적인 방식의 영화 제작이 가속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단편영화가 새로운 실험의 장이 돼야 한다는 점을 강조하기 위해서다.

이런 주제를 반영해 올해 영화제는 실험적인 단편영화를 집중적으로 소개할 계획이다. 더불어 전 세계에서 출품된 경쟁 부문의 선정작과 초청작, 시민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행사들도 준비될 예정이다.

한편, (사)부산국제단편영화제는 오는 20일까지 한국경쟁부문 출품 공모를 진행 중이다. 제39회 부산국제단편영화제 출품과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bsk730@fnnews.com 권병석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