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사하셨어요’ 김규리, 이영자 “옛날엔 예뻤는데” 돌직구에 한다는 말이…

0

▲ ‘식사하셨어요’ 김규리

김규리

김규리가 이영자에게 외모 지적을 받았다.

김규리는 10일 방송된 SBS ‘잘 먹고 잘 사는 법 식사하셨어요?'(이하 식사하셨어요) 게스트로 출연, 이영자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김규리는 등장할 때부터 이영자의 품에 안겼고, 이영자는 "김규리가 그렇게 안기니까 내 딸 같다"고 말하기도 했다.

이영자는 "내가 20년 넘게 활동을 했는데, 김규리와 과거 방송을 한번 한 적이 있다. 그 당시 너무 예뻤다. 그러나 이제 세월이 가니까 얼굴을 맞대고 있을 수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김규리도 "이제 주름도 생기고 좋지 않냐"고 응수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김규리는 이날 방송에서 김규리는 "영화 ‘미인도’ 촬영 한 달 전에 동양화를 배웠다. 영화가 끝난 후에도 혼자 그림을 그렸다"고 밝히며 수준급의 수묵화 실력을 뽐내 눈길을 끌었다.

/fn스타 fnstar@fnnews.com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