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를 부탁해’ 정창욱, 마지막 방송에서도 ‘하차 언급’ 없었던 이유는?

0
201508181125122956.jpg

‘냉장고를 부탁해’ 정창욱

‘냉장고를 부탁해’ 정창욱 셰프가 방송에서 하차 의사를 밝혀 아쉬움을 남겼다.

17일 정창욱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한여름 밤의 꿈같았던 냉장고를 부탁해. 좋은 분들과 함께 할 수 있어 좋았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냉장고를 부탁해 녹화 사진을 게재했다.

14일 JTBC ‘냉장고를 부탁해’측도 "정창욱 셰프가 본업인 요리에 집중하기 위해 하차 의사를 밝혔다"고 전한 바 있다.

이어 제작진 측은 "정창욱 셰프의 하차 여부가 ‘냉장고를 부탁해’ 녹화 이후 확정됐기에 방송에서 마지막 인사는 따로 하지 않을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17일 방송된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정창욱은 ‘동면파’ 요리를 선보이며 오세득에게서 승리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