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 100명 사귀고 싶어”…’연참3′, ‘게하 마니아’ 여친의 진심?

0

202202010948498967.jpg

아메리칸 마인드 여자친구 때문에 고민남이 마음고생 한다.

오늘(1일) 밤 8시 30분 방송되는 KBS Joy 예능프로그램 ‘연애의 참견 시즌3’ 109회에서는 7개월째 연애 중인 고민남의 사연이 전해진다.

두 사람은 게스트 하우스에서 처음 만난다. 해외파인 그녀는 게스트하우스를 좋아해서 지금까지 30번이나 와봤다고 털어놔 모두를 놀라게 한다. 게스트하우스에 가면 새로운 친구들을 사귈 수 있어 좋다는 것이다.

그녀는 백허그에 볼 뽀뽀까지 거침없는 스킨십으로 고민남을 두근거리게 만든다. 고민남이 사귀자고 고백을 하자 그녀는 친구 100명 사귀는 게 목표인데 고민남은 가장 특별하다는 말을 하며 고백을 받아들인다.

하루는 친구들과 술을 마시는데 여자친구가 오고 싶다고 말한다. 고민남도 친구들에게 여자친구를 자랑할 겸 부르고 분위기 한창 무르익었을 때, 여자친구는 고민남의 친구에게 볼 뽀뽀를 해 모두를 당황하게 만든다. 볼 뽀뽀는 친구의 친절함에 고맙다고 표현한 것뿐이라는 여자친구의 말에 고민남은 모든 사람을 좋아하는 그녀와의 연애가 순탄치 않을 거라는 것을 깨닫게 된다.

이에 이날 스튜디오에서는 연인이 다른 사람들에게 볼 뽀뽀 하는 상황을 가정해본다. 서장훈은 "끝이다. 친구들하고도 끝낸다"라고 단호하게 답한다. 이에 김숙은 "친구는 가만히 있다 당한 거 아니냐"라고 묻는데, 서장훈은 "볼을 제공했지 않나. 얼굴이 오면 막았어야 한다"라고 설명해 폭소케 한다.

그리고 고민남이 사연을 보내온 결정적인 사건이 벌어진다. 늦은 밤 데이트를 마치고 고민남이 여자친구를 집에 데려다 주던 길, 여자친구는 폭탄 발언을 하면서도 여느 때보다 신나 보인다.

과연 오픈 마인드 여자친구가 벌인 황당한 이야기는 무엇일까. 궁금증을 부르는 KBS Joy ‘연애의 참견 시즌3’ 109회는 오늘(1일) 밤 8시 30분에 방송된다.

slee_star@fnnews.com 이설 기자 사진=KBS Joy ‘연애의 참견3’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