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난 며느리’ 다솜, 핫팬츠-호피무늬 ‘화려한 텃밭 패션’ 선보여

0
201508182215314585.jpg

‘별난 며느리’ 다솜이 화려한 텃밭 패션을 선보였다.

18일 오후 방송된 ‘별난 며느리'(극본 문선희-유남경, 연출 이덕건-박만영)에는 오인영(다솜 분)과 시어머니 양춘자(고두심 분)의 신경전이 펼쳐졌다.

이날 오인영은 텃밭 작업을 하기 위해 나섰지만 밭일과 어울리지 않은 짧은 핫팬츠, 호피무늬 패션을 선보여 시어머니를 경악하게 만들었다.

다시 인영이 제대로 갖춰 입고 나오자 시어머니는 만족했다.

하지만 하이힐을 포기하지 않고 "하이힐은 여자의 자존심"이라고 말해 당황하게 만들었다.

이어 갑자기 나타난 쥐에 인영은 깜짝 놀라 도망치다 거름에 빠졌고, 매니저에게 "더 이상 종갓집 며느리 프로그램 하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이주희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