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돼먹은 영애씨14’ 라미란, 허세 똘똘 뭉친 ‘슈퍼 을’ 변신

0

201508190943464314.jpg

배우 라미란이 허세로 똘똘 뭉친 ‘슈퍼 을’로 변신했다.

지난 18일 오후 방송한 케이블채널 tvN 월화드라마 ‘막돼먹은 영애씨14’에서 라미란은 김현숙을 향한 180도 달라진 태도를 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라미란(라미란 분)은 이영애(김현숙 분)과 함께 ‘이영애 디자인’을 설립해 새로운 도약에 나섰다. 미란은 ‘낙원사’에서 영애를 구박하던 과거는 저 멀리 날려보내고, 영애에게 ‘사장님’이라고 부르며 아부를 쏟는 등 뒤바뀐 갑-을 관계를 톡톡히 그려냈다.

특히 ‘라과장’에서 ‘라상무’로 고속승진하며 자신감으로 가득 찬 미란은 오랜만에 만난 낙원사 사람들에게 기쁨을 드러냈다. 또한 영애를 앞세워 새 회사 이름 공모전을 열고 상금을 거는 등 허세와 뻔뻔함까지 가진 ‘슈퍼 을’로 변신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고속승진과 함께 한층 강력해진 뻔뻔함으로 안방극장을 찾은 라미란의 활약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1시 ‘막돼먹은 영애씨14’에서 확인할 수 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