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송종호도 ‘화유기’ 합류… 미남 정치인 변신

0
201710201700177793.jpg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배우 송종호가 ‘화유기’에 합류한다.

송종호는 오는 12월 방송예정인 tvN 새 주말드라마 ‘화유기’에 출연한다. 송종호는 미래의 대한민국 최고 권력자를 꿈꾸는 정치가 강대성 역할이다. 곧 있을 차기 대선의 강력한 당선후보다. 수려한 외모와 젠틀한 태도로 여성유권자들의 압도적인 지지를 받고 있는 인물이다. 극중 아사녀 역할을 맡은 이세영과 한 축의 이야기를 맡게 된다.

앞서 ‘화유기’에는 차승원과 오연서, 이홍기가 출연을 확정지어 관심을 모았다. 차승원은 ‘화유기’에서 우마왕 역을, 오연서는 삼장법사 진선미 역을, 이홍기는 저팔계이자 톱스타 P.K(피케이) 역을 각각 맡는다. 손오공 역에는 배우 겸 가수 이승기가 캐스팅을 논의 중이다. 진선미 아역은 갈소원이 연기한다.

이세영은 극중 봉순/아사녀 역할을 맡는다. 걸그룹 연습생이라는 설정에, 파격적인 반전을 갖고 있는 인물이다. 이엘은 극 중 우마왕(차승원 분)의 비서 마지영 역을 맡는다. 또 김성오는 진선미의 부동산 직원 이한주 역할, 성혁은 오공의 조력자인 동장군 역할, 장광이 사오정 역할을, 성지루가 수보리 역할을 맡아 열연한다.

이렇게 주요 출연진을 꾸린 ‘화유기’는 고대소설 서유기를 현대물로 재창조한 로맨틱 판타지 퇴마극으로, 퇴폐적인 불한당이자 악동요괴인 손오공과 매력적인 셀럽이자 흰소요괴인 우마왕이 서로 대립하며 2017년 악귀가 창궐하는 어두운 세상에서 참 빛을 찾아가는 여정을 그리는 작품이다.

‘선덕여왕’, ‘최고의 사랑’ 등을 연출한 박홍균 PD가 연출하고, ‘쾌걸춘향’, ‘미남이시네요’, ‘최고의 사랑’, ‘주군의 태양’을 집필하며 스타작가로 사랑 받고 있는 홍자매가 극본을 맡았다. 오는 12월 중 처음 방송 될 예정이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