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승윤, 퍼스트룩 화보 공개…’반전 매력’ 폭발

0

202202181214243885.jpg

가수 한승윤이 퍼스트룩과 함께 빛나는 화보를 완성했다.

‘K-컬처’를 대표하는 매거진 퍼스트룩은 지난 15일 미니앨범 ‘Lovender’로 솔로 가수 첫발을 내디딘 한승윤과 함께한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속 한승윤은 여심을 사로잡는 부드러운 미소는 물론 무심한 눈빛으로 촬영에 임하며 시크한 매력을 더했다. 특히 크롭 기장의 의상을 입고 찍은 흑백 사진에선 탄탄한 복근을 드러내며 섹시미를 뽐내 감탄을 자아냈다.

화보 후 이어진 인터뷰에선 한승윤이 이번 ‘Lovender’ 앨범을 발매한 소감을 전했다. 그는 "생각보다 엄청 긴장되진 않다. 앨범을 내기까지 그동안 정말 열심히 살았다"며 "음악적인 부분 이외에도 개인적으로 의미 있는 시간을 보냈다. 앞으로 더 많은 곡을 낼 설렘이 크다"고 말하며 앞으로 음악 활동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

또 음악이 자신에게 어떤 영향을 주는지 묻자, "전부라고 말할 수 있다"라며 "어렸을 때 혼자 멜로디를 만드는 게 취미였고 음악을 한다는 게 저에게는 즐거움 자체였다. 그런 시간이 쌓여 직업이 됐고 너무 감사한 일이다"며 가수의 길을 걷게 된 이유에 대해 덧붙였다.

슬럼프에 대해서는 "매 순간이 슬럼프인 것 같다. 매번 늘 같은 생각이었는데 언제나 부족한 게 들리고, 또 알고 있다"며 "이건 1~2년 한다고 개선될 문제가 아니고 계속 노력해야 하는 거라 30대 중·후반은 돼야 그제야 제 음악을 들을 만하지 않을까 싶다"고 말했다. 덧붙여 "제가 음악을 놓지 않고 열심히 한다면 괜찮아질 거라는 믿음은 변함없다"며 음악에 대한 열정을 드러냈다.

마지막으로 한승윤은 ‘대중에게 어떤 사람이고 싶냐’는 물음에 "다음 앨범, 다음 작품, 다음 행보가 기대되는, 매번 그다음이 기다려지는 아티스트가 됐으면 좋겠다"며 "뭐든지 잘하고 싶다"며 아티스트로서의 마음가짐을 전했다.

한승윤의 반전 매력을 담은 화보와 인터뷰는 2월 17일 발행하는 퍼스트룩 233호와 SNS를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

slee_star@fnnews.com 이설 기자 사진=퍼스트룩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