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1보] 김주혁, 6시30분경 교통사고로 사망…”동승자 無”

0
201710301917537898.jpg

뉴스1 DB © News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김주혁이 향년 45세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김주혁은 30일 오후 4시30분경 서울 삼성동의 한 도로에서 교통사고를 당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주혁이 몬 벤츠 쥐바겐 차량은 다른 차량과 충돌했고 이후 인근 아파트 중문 벽을 들이받고 계단 아래로 추락했다. 당시 차량에는 동승자 없이 김주혁 혼자 탑승한 상태였다.

사고 후 차량 엔진룸에서 화재가 발생했으나 큰 불로 이어지지는 않았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김주혁을 구조해 심폐소생술을 하며 건국대학교 병원으로 이송했으나 오후 6시30분경 끝내 숨졌다.

김주혁은 지난 1993년 연극배우로 데뷔했다. 이후 김주혁은 영화 ‘도시비화’에 출연하며 영화배우로 데뷔했고 지난 1998년 SBS 8기 공채 탤런트에 합격했다. 이후 영화 ‘싱글즈’ ‘아내가 결혼했다’ ‘방자전’ ‘비밀은 없다’ ‘당신자신과 당신의것’ 등에 출연했다.

특히 지난 2013년 12월부터 KBS2 ‘해피선데이-1박2일’에 출연하며 ‘구탱이 형’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으며 최근 tvN 드라마 ‘아르곤’에서 정의감 넘치는 기자 김백진 역할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고인의 마지막 상은 지난 27일 ‘더 서울어워즈’에서 받은 남녀조연상이다. 김주혁은 영화 ‘공조’로 상을 받으며 "영화로는 첫 상이다. 올해로 연기한지 20주년이 됐는데 큰 상을 받게 돼 기쁘다"며 "항상 갈증 있었다. ‘공조’에서 악역을 맡았는데, 항상 해온 역이 로맨틱 코미디라 악역에 갈증이 있었다. 이 상은 하늘에 계신 부모님이 주신 것 같다"고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