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을 찾아서 김이나, “음악을 제외하면 존중 힘들어” 유희열 ‘디스전’?

0
201508201936192868.jpg
슈가맨을 찾아서 김이나

슈가맨을 찾아서 김이나가 유희열을 디스하고 나섰다.

19일 오후 첫 방송된 JTBC ‘슈가맨을 찾아서’에서 MC 유재석과 유희열은 각자 자신의 팀원을 소개하는 자리를 가졌다.

특히 김이나는 방송에서 "이런 프로그램이 처음이라 손이 너무 떨린다"고 말했다. 이어 "제 팀장이 유재석이었으면 좋겠다"며 희망사항을 말했다.

또한 그 이유에 대해 "유희열씨는 음악은 잘 하시는 분이지만, 음악을 제외하면 존중을 하기 힘들 것 같아서"라며 솔직한 의견을 보이기도 했다.

김이나의 발언에 유재석은 "늘 일도 잘해야 되지만 사생활 관리를 굉장히 중요한 거다"라고 말했다. 이에 유희열은 "무슨 말씀을 하는 거냐. 사생활 관리라니"라고 발끈하기도 했다.

한편 ‘슈가맨을 찾아서’는 대한민국 가요계에 한 시대를 풍미했다가 사라진 가수, 일명 ‘슈가맨’을 찾아 나서는 프로그램이다.

슈가맨을 찾아서 김이나에 대해 네티즌들은 "슈가맨을 찾아서 김이나, 대박이네" "슈가맨을 찾아서 김이나, 장난치는건가" "슈가맨을 찾아서 김이나, 귀엽더라"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