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진 전 대구 감독, 베트남 대표팀 수석코치 부임

0
201710310843130785.jpg

베트남 축구 대표팀 수석코치에 부임한 이영진 전 대구FC 감독(왼쪽). (디제이매니지먼트 제공) © News1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이영진 전 대구FC 감독이 베트남 축구 대표팀 수석코치로 선임됐다.

이영진 수석코치는 30일(현지시간) 베트남 하노이의 베트남축구협회에서 공식 취임식을 갖고 베트남 축구대표팀 수석코치에 부임했다.

이영진 수석코치는 오는 11월 14일 열리는 아프가니스탄과의 2019 아랍에미리트(UAE) 아시안컵 최종예선부터 박항서 감독을 보좌할 예정이다.

이영진 수석코치는 럭키금성, 안양LG 치타스(현 FC서울)에서 선수 생활을 했다. 은퇴 후에는 서울 코치와 대구FC 감독을 지냈다.

이영진 수석 코치는 "책임이 막중하고, 새로운 도전에 설렌다. 최선을 다해 좋은 결과를 이룰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베트남 대표팀은 지난 10일 ‘2019 UAE 아시안컵’ 예선 C조 캄보디아와의 경기에서 5-0으로 승리, 최종예선을 2경기 남겨 놓고 3위와의 격차를 5점으로 벌려 본선진출을 위한 9부 능선을 넘은 상태다. 아시안컵 예선 조 2위까지 본선 티켓을 획득할 수 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