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쓸신잡2’ 유희열 “장거리 연애, 잘 될 확률 적다”

0
201711032158424214.jpg

tvN ‘알쓸신잡2’캡처© News1

(서울=뉴스1) 백초현 기자 = 가수 유희열이 장거리 연애의 단점을 언급했다.

3일 밤 9시 50분 방송된 tvN ‘알쓸신잡2’에서는 안동을 떠나 강원도 영월로 향하는 잡학 박사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유현준은 "의외로 남자들끼리 다니는 여행이 재미있다는 걸 느꼈다"라며 "제 주변 친구들은 할 말이 별로 없다. 마지막은 꼭 비타민 이야기로 끝나더라"고 첫 방송 소감을 전했다.

이에 유시민은 "자주 대화를 해야 이야깃거리가 많다. 자주 봐야 이야기할 수 있는 것들이 많아진다"고 덧붙였다.

유희열은 유시민 말에 "그래서 롱디가 별로 안좋다"라며 "오랜만에 만나면 불이 확 붙을 것 같은데. 잘 될 확률이 적다"고 강조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