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혜진, ‘마음의 소리’ 시즌2 조석 엄마 役 합류 (공식입장)

0
201711070923086583.jpg
배우 심혜진이 ‘마음의 소리 시즌2’(가제)에 출연한다.

7일 오전 ‘마음의 소리 시즌2’ 측은 “심혜진이 조석엄마 역으로 낙점하면서 주인공 조석 역 성훈에 이어 다시 한번 파격적이면서도 기대감을 불러일으키는 캐스팅을 완성했다”고 전했다.

드라마 ‘마음의 소리 시즌2’는 동명 웹툰 원작을 바탕으로 한, 발칙한 상상력과 예측불허의 스토리 전개, 병맛 웃음코드가 더욱 업그레이드되어 돌아오는 새로운 시즌의 에피소드 시트콤이다. 심혜진은 ‘안녕, 프란체스카’ 시리즈를 통해 대한민국 시트콤의 여왕으로 군림했던 배우인 만큼 그녀의 활약에 기대가 더욱 높다.

CF스타로 데뷔한 심혜진은 90년대 당시 왕성한 작품활동으로 여우주연상을 휩쓸며 연기력과 흥행성을 고루 갖춘 대한민국 대표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2005년에는 ‘안녕, 프란체스카’로 주로 신인 등용문으로 인식 되던 시트콤 장르에 당대의 여배우였던 심혜진이 출연하는 파격적인 행보를 선보였다. 심혜진은 ‘안녕, 프란체스카’시리즈를 통해 시트콤의 여왕으로 등극하며 새로운 전성기를 맞았다. ‘안녕, 프란체스카’에서 심혜진은 독특한 캐릭터와 말투로 완벽한 변신을 선보이며 당시 시트콤을 애청하던 10-20대들이 심혜진이 분한 ‘프란체스카’ 캐릭터의 말투를 따라하는 등 큰 열풍을 일으켰고 이후에도 정극과 시트콤을 자유자재로 넘나든 심혜진의 연기 스펙트럼은 수 많은 후배 연기자들의 귀감을 샀다.

특히 상반기 방영된 JTBC ‘힘쎈여자 도봉순’에서 원조 괴력녀 도봉순의 엄마로 열연한 심혜진은 유재명과 감초 ‘부부케미’로 시트콤 여왕의 건재함을 알렸다. ‘마음의 소리 시즌2’의 조석 엄마 역시 말보다 주먹이 앞서는 상당한 전투력의 캐릭터로, 심혜진이 아들 조석 역의 성훈과 보여줄 티격태격 케미스트리가 돋보일 것이다.

제작사 크로스픽쳐스(주) 측은 “2000년대 큰 신드롬을 일으켰던 ‘안녕, 프란체스카’의 뱀파이어 엄마에 이어 최근 ‘힘쎈여자 도봉순’에서 뻔뻔한 매력과 괴력을 지닌 엄마 연기로 여전히 건재함을 알린 심혜진의 모습에서 조석 엄마와의 굉장한 싱크로율을 보았다”고 캐스팅 계기를 설명했다.

심혜진은 “‘마음의 소리 시즌2’는 나의 첫 시트콤 도전이자 배우로서 큰 변화를 준 작품 ‘안녕, 프란체스카’ 이후 새로운 도전이 될 것이다. 시청자들과 유쾌한 만남과 소통이 무척 설렌다”고 소감을 전했다.

/9009055_star@fnnews.com fn스타 이예은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