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블락비 지코 “타이틀곡, 의식의 흐름대로 작업했다”

0
201711071139540795.jpg

© News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완전체로 컴백한 그룹 블락비의 지코가 타이틀 곡에 대해 "의식의 흐름대로 작업했다"고 말했다.

블락비는 7일 오전 11시 서울 청담동에 위치한 프리마 호텔 3층에서 여섯번째 미니앨범 ‘몽타주’의 기자 간담회를 열었다.

지코는 타이틀곡을 프로듀싱한 것에 대해 "블락비 앨범을 작업할 때는 철저한게 콘셉트를 염두해 두고 진행한다. 이번 곡은 굉장히 빨리 나온 경우다. 내 의식의 흐름대로 작업했다. 어딘가에 영향을 받았다기 보다는 즉흥적으로 내 안에서 영감을 발생시켜 담아냈다"고 소개했다.

블락비는 이날 오후 6시 여섯번째 미니앨범 ‘몽타주’를 발표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몽타주(MONTAGE)’는 블락비의 노래, 안무, 영상 등 여러 창조적인 조각들이 합쳐져 하나의 작품이 나온다는 의미를 담은 앨범이다.

타이틀 곡 ‘쉘 위 댄스’는 지코가 프로듀싱한 곡이다. 지코는 "아날로그와 디지털 소스를 자연스럽게 조화시켜서 만든 곡이다. 트렌드함과 빈티지한 감성을 동시에 엿볼 수 있다. 후렴부분에 ‘쉘위댄스’라고 외치고 춤을 추는데 지루한 일상에서 벗어나서 즐겨보자는 이야기를 담았다"고 소개했다. 이밖에도 완전체의 모습을 볼 수 있는 곡부터 보컬 유닛, 비범의 솔로 곡도 담겨있어 다양한 매력을 느낄 수 있다.

Facebook Comments